Diary/Life2010. 7. 23. 13:32

 

 

 

집안을 싹 정리하고 나니까, 빨래 바구니용 플라스틱 바구니가 여분이 생기길래,

방석을 깔고 왕눈이를 넣어보았다.

왕눈이가 그 자리가 맘에 드는지 가만 있다.

 

왕눈이는 내가 책상에 붙어 있으면

내 의자 발치에 누워있다가 가끔 내 발에 차이거나 밟히기도 하는데

이 바구니를 내 책상 앞에 놓아두면

왕눈이가 나한테 밟히는 일은 없을것이다.

 

나의 왕눈이.

오늘 내 차에 타고 버지니아텍까지 다녀왔다.  우리 왕눈이, 세상구경 잘 한다.

 

 

'Diary >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왕땡이를 위하여  (2) 2010.08.06
친구  (2) 2010.08.04
빨래 바구니의 왕눈이  (1) 2010.07.23
눈에 갖히다 (3)  (2) 2009.12.21
Slrf 2009, Michigan State University 가을  (2) 2009.10.31
Shanandoah National Park, Skyline Drive 단풍구경  (0) 2009.10.25
Posted by Lee Eunm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ing

    바구니 속의 왕눈이 모습이 아주 귀엽네. 아~오~

    2010.07.29 16:03 [ ADDR : EDIT/ DEL : REPLY ]